한의약 치료 등 코로나19 극복 임상경험 ‘공유’

0
577

예방 및 관리·진단 및 치료·간호 등으로 구성
한의약 치료, 초기·중기·심각·회복으로 구분해 주요 증상 및 처방 게재
한의약융합연구정보센터, ‘中 저장대학 코로나19 예방 및 치료 핸드북’ 소개

한의약융합연구정보센터(센터장 이향숙·이하 연구센터)는 1일 홈페이지를 통해 ‘COVID-19 예방 및 치료 핸드북(저장대학 의과대학 제1부속병원 임상경험집)’을 소개했다.


마윈공익기금회와 알리바바공익기금회가 저장대학 의과대학 제1부속병원과 함께 만든 이 핸드북에는 (코로나19로)전쟁을 치른 중국 의료진의 조언과 참고자료가 담겨 있다.


핸드북의 서론에서는 “해당 의료진은 지난 50일 동안 중증환자 78명을 포함해 총 104명의 환자를 돌보는 바쁜 와중에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으며, 그들의 노력 덕분에 단 한 명의 의료진도 감염되지 않았고, 진단 누락이나 사망자 발생도 없었다”며 “저장대학 의과대학 제1부속병원의 이러한 경험은 최전방의 의료 종사자에게 가장 귀중하고 가치 있는 정보이며 결국은 가장 중요한 무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는 완전히 새로운 질병으로, 중국은 이 팬데믹의 고통을 처음으로 경험한 나라로서 격리, 진단, 보호 조치, 재활 등 모든 시스템을 처음부터 만들어 왔던 만큼 이 핸드북이 감염이 시작되고 있는 나라에서 유용하게 쓰이기를 바란다”며 “팬데믹은 글로벌 시대에 인류가 직면한 공통과제이다. 지금 누구나 자원, 경험, 교훈을 공유하는 것이 우리가 이길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팬데믹의 해법은 고립이 아니라 협력이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 핸드북은 △예방 및 관리 △진단 및 치료 △간호 △부록 및 참고문헌 등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진단 및 치료’ 부분에서는 ‘한의학(TCM) 분류 치료로 치료효과 개선’이라는 별도의 부분을 게재해 눈길을 끈다.


이에 따르면 COVID-19는 △초기 △중기 △심각 △회복 등의 단계로 나뉠 수 있으며, 초기 단계에서 보이는 두 가지 주요 증상은 ‘폐부종’과 ‘오한 및 발열’이며, 중기 단계의 특징은 ‘간헐적 오한 및 발열’이, 심각 단계의 특징은 ‘전염성 독소의 내장 폐색’, 회복 단계에서는 ‘폐와 비장의 기(氣) 부족’이라고 설명하는 등 각 단계에 맞는 주요 증상들을 제시했다.


이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초기 증상은 폐부종 증후군에 속하며, 발열 증상 때문에 간헐적 오한 및 발열에 대한 치료를 모두 권장한다고 밝히는 한편 중기 단계에서는 오한, 습(濕) 관련, 발열 증상이 공존하기에 한의학적으로는 ‘차가움과 뜨거움의 혼합’에 해당, 한(寒)성 및 열(熱)성 치료 모두를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즉 한의학 이론에 따르면, 열증은 찬 성질의 약으로 치료해야 하지만 한성 약물은 양(陽)기를 해치며 비장과 위를 차갑게 하고 중초(中焦·횡격막과 배꼽 사이의 소화기관)에 한열(寒熱) 증상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이 단계에서는 한성 및 열성 치료를 모두 고려해야 한다. 코로나19 환자가 일반적으로 오한과 발열 증상을 보이기 때문에, 다른 치료법보다도 한성 및 열성 치료가 효과적이라는 것.
이와 함께 각 분류에 따른 치료법도 함께 제시하고 있다.


우선 ‘폐부종’에는 마황 6g, 행인 10g, 의이인 30g, 감초 6g, 황금 15g, 곽향 10g, 노근 30g, 관중 15g, 복령 20g, 삽주 12g, 후박 12g을, ‘오한 및 발열’에는 마황 9g, 생석고 30g, 행인 10g, 감초 6g, 황금 15g, 과루피 20g, 지각 15g, 후박 12g, 어성초 20g, 상백피 15g, 반하 12g, 복령 20g, 길경 9g을 처방한다고 제시했다.


또한 ‘간헐적 오한 및 발열’에는 반하 12g, 황금 15g, 황련 6g, 건강(乾薑) 6g, 대추 15g, 갈근 30g, 목향 10g, 복령 20g, 절패모 15g, 의이인 30g, 감초 6g을 활용하는 한편 ‘전염성 독소의 내장 폐색’에는 청심환을 사용해 치료하며, ‘폐와 비장의 기(氣) 부족’에는 황기 30g, 당삼 20g, 초백출 15g, 복령 20g, 사인 6g, 황정 15g, 반하 10g, 진피 6g, 산약 20g, 연자 15g, 대추 15g을 사용한다고 제언했다.